갤럭시 Z Fold 6, 새 디자인 유출 사진 포착

삼성 갤럭시 Z 폴드 6 출시 소식

삼성전자가 펼치는 변화의 바람이 기대를 모으고 있다. 시장의 점유율에 안주하지 않고 한 걸음 더 나아간 삼성은, 특히 폴더블 폰 부문에서 중국 기업들에게 빼앗긴 무대를 되찾기 위해 고군분투 중이다. 최근 유출자인 데이비드 코블스키와 픽투가 공개한 갤럭시 Z 폴드 6의 새로운 렌더링 이미지는, 삼성이 어떻게 자사의 폴더블 폰을 재창조할 것인지를 시사한다.

갤럭시 Z 폴드 5를 넘어서

갤럭시 Z 폴드 5는 시장에서 인정받고 있는 폴더블 폰이지만, 다른 업체들의 세련된 디자인에 비해 사람들의 마음을 크게 설레게 하지는 못했다. 이에 대한 답으로, 삼성은 특허 출원을 통해 다음 폴더블 폰이 한층 얇아질 것이라는 신호를 보냈다. 기기의 두께 감소는 물론, 삼성은 키가 큰 폴더블 폰에 대한 소비자들의 호불호가 갈림을 인식하고, 더 넓은 화면의 폴더블 폰 개발에 착수한 것으로 보인다.

디자인과 내구성의 조화

최신 정보에 따르면, 갤럭시 Z 폴드 6는 현재 모델보다 더 넓어져 외부 및 내부 화면이 커지며, 이전과 다른 종횡비를 가질 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삼성은 얇은 프로필이 내구성에 영향을 미치지 않도록 새로운 힌지 모듈을 설계할 계획이다. 회사는 디텐트 힌지를 중심으로 대칭적인 여러 하우징을 탐구하는 중이며, 이를 통해 화면에 가해지는 부하를 고르게 분산시킬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이 디텐트 힌지는 안정적인 정지 지점을 제공하고 사용자에게 접거나 펼칠 때 촉각적인 피드백을 줄 것이다.

새로운 카메라 배열 디자인

폴더블 폰 특허로부터 나온 렌더링에서는 기기 뒷면에 직접 배치된 새로운 카메라 배열 디자인도 확인할 수 있으나, 이 정보가 내부적인 정보에 기반한 것인지는 불분명하다. 삼성의 갤럭시 Z 폴드 6가 실제로 이 특허와 똑같이 생길지는 확실치 않으나, 얇고 넓어진 디자인이 될 확률이 높다.

삼성은 차원이 다른 변화와 가능한 가격 인하를 통해 폴더블 시장에서의 지배력을 다시 한번 공고히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출처 : 원문 보러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