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Mobile, 무선 고객 피해 해결할 시점

T-Mobile, 고객들을 위한 변화 필요

T-Mobile이 과거의 혁신적인 'Un-carrier' 정신을 되찾아 통신 산업을 개선할 때가 왔다. 현재 무선 통신 업계에서 일어나는 일들은 소비자들에게 해를 끼치고, 통신 회사들의 명성을 떨어뜨리고 있다. T-Mobile도 예외는 아니다.

불필요한 장비와 보험 추가 문제

최근 한 고객은 주문한 폰을 받고 나서, 자신이 주문하지 않은 $19.99의 삼성 충전기가 포함된 것을 발견했다. 또한, 네 대의 기기에 대해 매달 $19씩 추가 비용이 드는 보험이 가입되어 있었다. 이 고객은 주문 시 이러한 품목들을 원하지 않는다고 분명히 밝혔으나, 의도하지 않은 항목이 추가되어 있었다.

업계 전반의 문제

이런 문제는 다른 통신 회사에서도 발생하고 있으며, T-Mobile은 다시 한번 업계를 변화시킬 필요가 있다. 문제의 근본 원인은 통신 회사들이 직원들에게 부과하는 비현실적인 목표 때문이다. 고객의 동의 없이 주문에 특정 항목을 추가하도록 하여 직원들이 목표를 달성하지 못하면 일자리를 잃을 위기에 처하게 되는 상황이다.

직원들의 고충과 해결 방안

직원들은 이러한 비현실적인 목표를 맞추지 못하면 생계를 유지하기 어렵기 때문에, 종종 주문에 보험, 액세서리, 케이스, 충전기 등 불필요한 항목을 추가하게 된다. 이는 고객들이 알아차리지 않기를 바라며 추가 커미션을 받기 위해 행해진다. T-Mobile은 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합리적인 목표 설정과 공정한 보상 체계를 마련해야 한다.

출처 : 원문 보러가기